여백
HOME 스포츠 일반
전진 또 전진...'스턴건' 김동현, 사피딘에 2-1 판정승
포커스뉴스 제공

'스턴건' 김동현이 판정승을 거두며 UFC 207 아시아 최다승 타이기록인 13승에 성공했다.
 
김동현은 31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가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린 UFC 207 타렉 사피딘(30, 벨기에)과의 웰터급 매치에서 3라운드 2-1(29-28, 29-28, 27-30) 판정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김동현은 오카미 유신(일본)과 함께 UFC 아시아인 최다승 동률을 기록했다. 종합격투기 전적은 22승 3패 1무 1무효, UFC 전적은 13승 3패를 달성했다.
 
김동현은 3라운드 내내 사피딘을 몰아붙이는 '전진'으로 경기의 실마리를 풀어갔다. 하지만 사피딘은 영리하게 김동현의 테이크다운 시도를 막아내며 막상막하의 승부를 연출해냈다.
 
사피딘의 지루한 경기운영에도 불구하고 김동현은 우직하게 공격의 주도권을 이끌고 경기를 진행했다. 결국 사피딘은 자신의 수비적인 면모가 판정에 악영향을 끼칠까 생각해 3라운드에는 난타전을 펼쳤다.
 
하지만 심판들은 결국 김동현의 손을 들어줬다. 포기하지 않고 밀어붙인 공격성 전략이 빛을 보는 순간이었다.

김상혁 기자 sunny10@

김상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