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 라이프
한국 골퍼들이 선호하는 ‘일본 인기 골프여행지 4곳’

은하항공여행사가 한국 골퍼들이 좋아하는 일본 골프여행지 4개도시를 소개했다.

일본은 우리나라와 가깝고 기후가 온화해 골프여행을 떠나려는 이들에게 인기가 좋다. 스트레스를 날려버리는 시원한 라운딩 후 따뜻한 온천까지 즐길 수 있어 온천과 골프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다는 평이다.

일본 인기 골프여행지 첫 번째는 오이타 현에 위치한 ‘퍼시픽블루CC’다. 오이타는 12월에도 반팔을 입고 라운드할 수 있을 정도로 따뜻해 사계절 라운딩이 가능하다. 퍼시픽블루CC는 18홀 어느 곳에서나 에메랄드 빛 바다를 배경으로 샷을 날릴 수 있어 자연 속 골프를 즐기려는 골퍼들에게 인기가 높다.

두 번째는 ‘미야자키 국제공항 골프장’이다. 미야자키는 일년 내내 온화한 기후인데다 숙박시설 또한 뛰어나다. 미야자키 국제공항 골프장은 국가가 지정한 골프장인만큼 아름다운 18홀 코스를 자랑한다. 또 호텔, 레스토랑, 테니스 코트 등 부대시설이 잘 갖춰져 있어 골퍼들 뿐 아니라 여행객들에게도 인기가 좋다. 

규슈 후쿠오카 현에 있는 ‘구마모토 그린랜드CC’도 눈 여겨볼 만 하다. 이 골프장은 일본 최대 규모 레저시설인 그린랜드 유원지 앞에 위치하고 있다. 운젠까지 볼 수 있을 정도로 전망이 뛰어나고 셀프 코스로 초보자부터 프로까지 모두 허용하는 골프장이다. 레저시설과 골프를 함께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골프여행객에게 인기가 있다.

마지막으로 가고시마에 위치한 케도인CC를 꼽을 수 있다. 케도인CC는 일본 골프 다이제스트의 전국 골프장 10선에 선정된 명문 골프장으로, 첫 홀부터 도그렉 홀로 시작해 마지막 홀은 페어웨이가 넓은 직선 롱 홀로 편안하게 골프를 즐길 수 있다. 숲과 호반이 어우러진 호텔과 골프장, 노천 온천시설 등 최상의 리조트 골프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다. 가고시마 공항에서 50분 정도 소요된다.

일본 골프여행 관련 자세한 사항은 은하항공여행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유정 인턴기자 seasons@

남유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광화문 촛불집회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PREV NEXT
여백
오늘의 화보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