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문화
EBS '아이언마스크' 18년 전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리즈 시절

2일 오후 2시15분부터 EBS에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주연의 영화 '아이언 마스크'가 방영되고 있다.

삼총사의 속편격인 뒤마의 '10년 후'를 영화화한 '아이언 마스크'는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제레미 아이언스, 존 말코비치, 제라르 드빠르디유, 가브리엘 번, 안느 파릴로등 호화 배역을 자랑한다.

특히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이 영화에서 1인 2역에 도전, 상반된 인물을 연기했다.

젊은 왕 루이 14세는 매일을 정사보다 엽색행각에 여념이 없다.지금은 달타냥만이 궁중에 머물고 있을 뿐 지난날의 기사들은 야인으로 살아가고 있다.

급기야 젊은 왕의 무절제한 생활을 보다 못한 기사들이 일어서고 그들은 악명 높은 바스티유감옥의 지하감방에 철가면을 쓰고 유폐되어 있는 왕의 쌍둥이 동생 필립을 구출하는데 뜻을 모은다.

이로부터 왕정을 수호하려는 달타냥과 동료 기사들과의 갈등,필립이 새로운 왕이 될 때까지의 과정이 로망의 향훈과 더불어 기사도정신을 중심으로 긴박하게 펼쳐진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칼럼&오피니언
블레이드 러너 2049
[오피니언]
블레이드 러너 2049
'매혹당한 사람들', 일곱 여자와 한 남자의 동거 '소리 없는 욕망의 전쟁터'
[송경원의 영화산책]
'매혹당한 사람들', 일곱 여자와 한 남자의 동거 '소...
제로페스티벌 2017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제로페스티벌 2017
안타까운 '갑질'과 기분좋은 '뇌물'
[감서은의 싱글노트]
안타까운 '갑질'과 기분좋은 '뇌물'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