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1 13:13 (수)
카카오헤어샵 출시 3주년, 네일사업 등 영역 확장
카카오헤어샵 출시 3주년, 네일사업 등 영역 확장
  • 승인 2019.07.09 14: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용실 예약 서비스 '카카오헤어샵'이 출시 3주년을 맞아아 네일 사업을 추가하며 뷰티 신사업 확장에 나선다.

국내 미용-뷰티업계 고객관리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는 카카오 계열사 하시스는 2016년 7월 카카오헤어샵을 론칭했다. 지난 4월 수도권을 대상으로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 '네일샵 예약 서비스'는 최근 전국구로 입점 범위를 확대해 2030 고객 유치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또, 네일스티커 브랜드 '더 칠(The chil)'을 출시, 디자인을 보유한 아티스트 10명과 함께 매주 엄선된 상품을 출시하고 네일 디자이너와의 상생을 기반으로 뷰티커머스 영역으로 진출했다.

카카오헤어샵은 지난 3년간 미용실 예약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관리와 고객 리뷰 시스템, 간편한 예약과 결제로 이용자가 보다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도왔다. 또 예약 후 취소 통보 없이 나타나지 않는 노쇼 비율은 0.39% 수준으로 낮추어 매장 운영 효율성을 높이며 미용실 예약과 이용 방식의 변화를 이끌어오고 있다.

그 결과 오픈 1년여 만에 약 3천 개 매장 입점, 고객만족도 92% 달성하는 등의 성과를 이루어냈다. 현재 5천 여개의 헤어샵이 입점했으며 1만 3천여 명의 디자이너가 등록됐다. 거래액은 매년 2배씩 증가하는 고성장 중이고 올해 연 거래액 1200억 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성공사례도 이어지고 있다. 대전에 위치한 비안헤어 둔산 트랜드점 원장은 "카카오헤어샵에 입점 이후 매장 한 곳을 추가 개점했고 직원도 5명에서 20명, 월 매출도 5배가량 늘었다"며 "카카오헤어샵을 통해 매일 새로운 고객을 창출하고 디자이너는 스스로 성장할 수 있다"고 전했다.

카카오헤어샵은 3주년을 맞아 9일부터 내달 11일까지 헤어 할인이벤트 '삼주년 상준다'를 진행한다. 매일 오후 1시 선착순 100명에게 '300원 헤어컷'의 기회를 주는 이벤트를 비롯해 매주 할인 혜택과 경품 증정 등 풍성한 이벤트를 펼친다. 카카오헤어샵은 카카오톡 더보기와 모바일 앱을 통해 이용 가능하며 네일 예약은 카카오헤어샵 앱에서만 이용 가능하다. 네일 스티커 브랜드는 '더 칠'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하시스 담당자는 "고객들이 지난 3년간 카카오헤어샵에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하고자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서비스를 통해 트렌드를 선도해 나가며 뷰티산업 활성화에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카카오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김진수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