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6 15:17 (화)
이케아, 쾌적한 숙면 위한 여름 쿨링 침구 제안
이케아, 쾌적한 숙면 위한 여름 쿨링 침구 제안
  • 승인 2019.07.04 09: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케아코리아가 장마철과 열대야에도 쾌적한 숙면을 도와주는 여름 쿨링 침구를 제안한다.

본격적인 장마의 시작과 장마 이후 찾아 올 무더위를 대비해 산뜻한 잠을 위한 침구류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덥고 습한 날씨에 보다 쾌적하고 편안한 수면을 위해서는 쿨링 기능 유무와 기능성 패브릭 소재를 고려한 침구류 선택이 중요하다고 이케아 측은 밝혔다.

우선 쿨링 기능을 갖춘 제품은 무더운 여름밤 더위를 잊게 도와 준다. 쿨링 성분이 내장된 제품은 열 전도성이 낮고 열을 분산시켜 최적의 온도를 형성함으로써 장시간 사용해도 시원함을 유지시켜 준다. 

이케아의 '크로클뢰베르(KRÅKKLÖVER)' 메모리폼 베개는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설계돼 숙면에 도움을 줄뿐 아니라, 메모리폼 안에 쿨링 젤이 들어 있어 무더운 밤에도 체감 온도를 낮춰 준다. '크납스타드(KNAPSTAD)' 매트리스 패드는 패드 안에 쿨링 젤을 한 겹 더해 수면 중 발생하는 열을 분산시키고 보다 시원한 상태로 잠들 수 있게 해 준다는 설명이다.

또, 땀이 많이 나는 여름철 기본 침구 제품을 고를 때에는 흡수력이 좋고 통풍이 잘 되는 소재가 좋다. 이케아 측은 부드러운 면과 시원함을 더하는 리넨 소재 침구가 통기성이 탁월해 수면 시 더위를 많이 타는 사람들에게 추천한다고 전했다. 또, 빠르게 건조되고 흡수력이 좋은 리오셀 소재는 체내에서 배출되는 수분을 흡수해 덥고 습도가 높은 장마철에도 보송보송한 잠자리를 유지시켜 준다. 이케아의 '뢰드토파(RÖDTOPPA)' 이불은 면과 리오셀 섬유 혼방 소재로 밤새 일정한 온도와 환경 속에서 쾌적하고 편안하게 잘 수 있게 도와준다고.

이 외에도 이불이나 베개 및 매트리스 커버를 고를 때는 패브릭의 제곱인치당 실의 수를 의미하는 TC(스레드카운트)가 높은 제품을 선택하면 좋다. TC가 높을수록 패브릭이 촘촘해 내구성이 뛰어나고 피부에 닿는 촉감이 부드러워 잘 때 보다 편안함을 느낄 수 있다.

최윤하 이케아코리아 마케팅매니저는 "숙면이 중요한 생활 요소로 떠오르면서 잠을 이루기 어려운 장마철과 무더운 날씨에도 쾌적한 수면을 도와주는 제품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올 여름, 시원함을 더해주는 기능과 소재를 갖춘 쿨링 침구를 통해 여름철 체감 온도를 낮추고 편안한 잠을 잘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이케아코리아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김진수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