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4 14:30 (금)
미세먼지가 바꾼 소비 트렌드, 공기청정기 에어프라이어 불티나게 
미세먼지가 바꾼 소비 트렌드, 공기청정기 에어프라이어 불티나게 
  • 승인 2019.03.08 16: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일 이어지는 미세먼지 공습에 소비 트렌드가 변하고 있다. 그동안 선택 사항이었던 '(차량용)공기청정기' '에어프라이어' 등이 올 봄 필수 가전으로 등극했다. 

실제 이마트 판매 매출을 확인해보면 에어프라이어 같은 경우 지난 1월부터 3월 7일까지 지난 해 대비 398% 신장했으며, 차량용 공기 청정기 역시 같은 기간 709% 늘었다. 

차량용 공기청정기는 미세먼지가 극심했던 3월 1일부터 7일까지 매출이 작년보다 1046% 가량 늘었고, 같은 기간 매출이 1월~2월 총 매출보다 1.2% 가량 많았을 정도다. 이에 가전 업계는 대대적인 할인 행사를 진행하거나 준비 중이다. 

차량용 공기 청정기는 13일까지 이마트에서 최대 20% 할인 판매 중이다. 우선 0.3㎛(마이크로미터)의 초미세먼지를 99.95% 이상 걸러주는 H13등급 원단을 적용한 '불스원 멀티액션'의 경우 기존 9만9000원에서 20% 할인한 7만9200원에 판매한다. 또한 활성탄 필터로 4단계 정화 시스템을 탑재한 '3M 자동차용 공기청정기'는 기존 가격보다 2만원 할인한 9만8500원에 판매하고 있다. 

에어프라이어는 기름을 사용하지 않고 제품의 초고온 열기를 통해 식재료 자체의 수분이나 지방을 튀기듯이 굽는 기계다. 짧고 간편한 조리, 기름 사용 절감으로 인한 지방 감소 효과 등으로 큰 인기를 끌었으나 이제는 실내 미세먼지 걱정에 에어프라이어를 구입하는 고객이 늘고 있다. 

이마트의 에어프라이어 매출은 올해 1월부터 2월까지는 지난해 대비 396% 늘었고, 미세먼지 수준이 심각했던 3월 1일~7일까지는 지난 해 대비 422% 가까이 신장했다. 반면 기름을 사용한 조리가 줄며 1월부터 2월까지 식용유 매출은 전년 대비 약 8% 가량 줄어들기도 했다. 

이마트는 13일까지 ‘필립스 터보스타 에어프라이어’를 기존 가격보다 32% 할인된 22만9천원에, ‘일렉트로맨 에어프라이어(5.5L/2.6L)’는 각 1만원씩 할인한 7만9800원/5만98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 프리미엄 에어프라이어(5L, 9만4800원)도 1만원 할인한 8만4800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 마케팅 이성재 팀장은 “현대인은 하루 중 80% 이상을 실내, 차량 내에서 보내기 때문에 실내 공기질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조금이나마 쾌적한 공기를 누릴 수 있도록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미세먼지 관련 상품들을 기획하겠다”고 밝혔다. 
 

박홍규 기자 4067park@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