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8 15:57 (목)
윤주현 디자인진흥원장 "한-스웨덴 영디자인어워드, 디자인계 노벨상 되길"
윤주현 디자인진흥원장 "한-스웨덴 영디자인어워드, 디자인계 노벨상 되길"
  • 승인 2019.02.12 14: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주현 한국디자인진흥원장이 올해 처음 주최하는 '코리아+스웨덴 영 디자인 어워드'(이하 'YDA2019')가 디자인계의 노벨상이 되길 바란다는 소망을 밝혔다.

한국디자인진흥원(KIDP)은 주한스웨덴대사관, 이케아코리아와 'YDA2019'을 공동 주최하기로 하고 12일 서울 성북구 주한대사관저에서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야콥 할그렌 주한스웨덴대사, 윤주현 한국디자인진흥원장, 프레드리크 요한손 이케아코리아 부대표 등이 참석해 이번 공모전의 의미와 취지, 세부 공모 절차와 심사위원회, 수상 혜택 등을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윤주현 원장은 "디자인 한류, K-디자인 열기가 뜨거운 가운데 디자인으로 문화외교의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 특히 올해는 한-스웨덴 수교 60주년을 맞아 더욱 의미가 크다. 디자인강국인 스웨덴과 이와 같은 협력을 하는 게 진흥원 역사상 처음이고, 스웨덴도 다른 나라와 함께 하는 어워드가 처음이라고 알고 있다"면서 "이번 어워드가 디자인 트렌드를 선도하고 유럽과 아시아에서도 신선한 자극제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 디자인계 노벨상으로 커지기를 간절히 바라며 이를 위해 열심히 서포트 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원장은 또 "한국디자인진흥원은 공모전에 대한 노하우가 많아 이번 어워즈에도 노하우를 많이 지원할 예정이다. 또 '인재가 곧 미래'라는 생각으로 디자인 인재육성사업도 지속 추진하고 있는데 그들이 글로벌 인재로 성장, 현재 해외에서 열심히 활동 중이다"라며 "이번 어워드 수상작들은 5월 중 열리는 행사, 또 11월 디자인코리아에서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게 전시되고 해외 바이어들에게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계속해서 윤주현 원장은 "이번 어워드에서 발굴한 디자이너들은 스웨덴 견학을 통한 국제 감각 경험의 기회를 얻게 되고, 또 진흥원은 여러 기회를 통해 신진 디자이너를 육성하고 홍보-프로모션을 통해 포괄적 지원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며 "우리 디자이너들이 충분히 재능이 있기 때문에 해외 경험을 통해 글로벌 스탠더드를 익히고 일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면 해외에서도 충분히 높은 자리에서 역할을 펼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진흥원은 디자인 아이디어가 상품화 되고 유통되는 것에 관심이 많다. 그래서 많은 유통기업과 접촉하고 디자이너의 작품들을 소개한다. 한국은 겸양의 나라이기 때문에 우리 디자이너들 역시 자신을 잘 내세우지 않아 한국 디자인, 디자이너의 우수성이 알려지기가 쉽지 않은데, 디자인 강국인 스웨덴과 함께 하면, K-디자인을 널리 알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코리아+스웨덴 영 디자인 어워드'는 12일 공고일 현재 만 34세 이하의 한국 국적 디자이너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다음달 11일까지 독창적 디자인 또는 디자인 콘셉트가 담긴 이미지와 디자인 소개서를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참가 부문은 음식, 음악을 제외한 모든 종류의 디자인이다. 최종 수상작은 10인 심사위원회의 다각적 평가를 거쳐 오는 5월 말 발표되며, 총 3명의 수상자에게는 스웨덴 디자인 견학과 다양한 전시 기회 등 글로벌 디자이너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하는 지원이 제공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사진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김진수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