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국민가격' 선언 "생필품 가격 인하...신선식품 할인 주력"
이마트, '국민가격' 선언 "생필품 가격 인하...신선식품 할인 주력"
  • 승인 2019.01.03 09: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가 2019년 신 가격 정책 '국민가격'을 선보인다.

국민가격은 '이마트가 국민의 가계살림에 힘이 되도록 생활 필수품 가격을 내리는 프로젝트'로, 고객들의 장바구니 물가에 큰 영향을 미치는 신선식품 할인을 주력으로 내세운다.

이마트는 고객들이 이마트 점포를 찾아오도록 오프라인 점포 경쟁력 제고를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특히 많은 고객들이 혜택을 체감할 수 있도록 신선/가공/생활용품 중 '장바구니 핵심 상품'만을 엄선해 행사 상품으로 채택했다.

이마트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유통 마진을 최소화하고, 대규모 물량 사전 계약을 통해 파격 할인을 선보이는 국민가격을 준비했다.

이마트는 매월 1, 3주차에 농/수/축산 식품 각 1개씩 총 3품목을 선정해 행사 기간 1주일 동안 약 40~50% 할인해 선보일 방침이다. 이마트는 평소 비싼 가격 때문에 전복 구매를 꺼리던 소비자들도 저렴한 가격에 맛볼 수 있도록 대표적인 고급 식재료 전복을 국민가격 첫 상품으로 선정했다. 이 외에도 '삼겹살/목심'은 행사 카드로 구매 시 각 40% 할인해 판매하며, 계란 대표 품목인 '알찬란(대란/30입)'은 최근 1년 내 이마트 최저가격에 선보인다.

신선식품 외에도 가공식품과 생활용품은 사전 기획을 통해 매월 10대 상품을 선정, 한달 내내 특가로 선보일 계획이다. 1월 10대 상품으로는 분유, 휴지, 라면 등 생활 필수품 10개 품목을 선정해 3일부터 30일까지 판매한다. 이 외에도 과자, 가정간편식, 화장품, 세제 등 다양한 상품을 10대 상품으로 선정했으며 이마트의 잡지 형태 전단 '월간 가격'에서도 상세히 선보일 방침이다.

파격적 가격 정책과 함께 이마트 최초로 트레이더스와 공동 기획하는 'e-T' 프로젝트도 선보인다. e-T프로젝트는 트레이더스의 인기 상품을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것은 물론, 추후 이마트와 트레이더스의 공동 기획 신상품 개발도 포함한다.

이마트와 트레이더스는 1~2월 두 달간 트레이더스 에어프라이어 등 트레이더스의 대표 인기 상품을 이마트와 트레이더스에서 공동 판매한다. 먼저 1월에는 'NEW 더 에어프라이어 플러스'와 '젤리스트로우(1.54kg)', 'The Green Gun 무선청소기' 등 트레이더스 최고 히트 상품 5종을 이마트에서 선보인다. 트레이더스 에어프라이어는 작년 1년간 약 20만대가 판매된 명실상부 2018년 트레이더스 최고의 히트 상품이며, 젤리스트로우는 지난해 총 60만개 가량 판매된 히트 상품이다.

3월 이후부터는 이마트와 트레이더스의 공동 기획을 통해 두 채널에서 동시에 판매하는 신상품도 출시한다. 국내 유통업계 1위 이마트의 구매력과 트레이더스의 상품 기획력을 결합해 더 저렴하고 더 획기적 신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마트가 2010년 첫 선보인 창고형 할인점 트레이더스는 3년 연속 20% 이상의 매출 신장을 이어가는 등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마트는 트레이더스와 시너지를 통해 오프라인 경쟁력을 강화, 이마트와 트레이더스가 동시에 성장할 원동력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이번에 선보이는 국민가격 상품들은 오프라인은 물론 온라인과 비교해도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소비자들이 체감할 수 있는 장바구니 대표 상품들로 구성했다"며 "2019년을 맞아 국민가격 외에도 고객들을 오프라인 매장으로 유입시킬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이마트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