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타'는 결국 '할아버지, 할머니'? ... '텐포켓' 60대, 선물 구매 늘어
'산타'는 결국 '할아버지, 할머니'? ... '텐포켓' 60대, 선물 구매 늘어
'올해는 해즈브로 플레이도, 점토장난감, 보드게임 대세
  • 승인 2018.12.10 11: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스마스∙연말 선물시즌을 앞두고 유아용품 구매자 데이터를 분석했더니 '텐포켓' 트렌드의 영향으로 60대 이상 고객들의 소비가 최근 5년간 꾸준히 늘고 있는 것으로 11번가 조사 결과 나타났다. 텐포켓은 부모, 조부모 뿐 아니라 고모, 삼촌, 주변지인들까지 아이에게 지출을 아끼지 않는 현상을 말하는 신조어다. 

11번가에 따르면 2014년 대비 2018년(1월1일~12월6일) 유아장난감과 유아패션잡화를 구매한 고객 중 60대 이상(6070대)의 결제건수는 5년간 무려 215% 급증, 결제회원수는 154%, 거래액은 187% 늘어났다. 

이는 유아용품 주 구매자인 30대~50대 고객들의 증가율을 웃도는 수준이다. 또한 일년 중 크리스마스, 연말시즌이 있는 12월에 거래가 가장 많았다. 

올해 가장 인기를 모은 장난감 1위(거래액기준)는 감각발달 완구로 인기를 끈 '해즈브로 플레이도 메가팩'이었다. ‘액체괴물’을 비롯해 아이들의 촉감을 자극하는 장난감이 꾸준히 인기를 모은 가운데 점토 장난감 ‘플레이도’는 방부제를 사용하지 않고 천연소재 밀가루와 소금으로 만들어져 엄마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난 제품이다. 

뒤이어 공룡변신로봇 ‘공룡메카드’가 2위, 초등학생들의 사랑을 듬뿍 받는 팽이장난감 ‘베이블레이드 초제트’가 3위, 인기승용완구 ‘미니쿠퍼 푸쉬카’가 4위, ‘뽀로로&타요 유아완구’가 5위에 올랐다. 

지난해 대비 올해 새롭게 주목을 받은 품목은 ‘보드게임’이었다. 다양한 퀴즈 방송프로그램이나 방탈출 카페 등의 인기로 아이들과 함께 보드게임을 즐기는 가족들이 많아진 영향에 11번가 내 ‘보드게임’ 품목 거래액은 지난해 대비 40% 이상 늘었다. 그 중에서도 프랑스 국민 보드게임이라 알려진 ‘도블 보드게임’은 가족, 친구들과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놀이로 지난해 대비 거래액이 1800배 이상 급증했다.

11번가 오상훈 장난감 MD는 “최근 조부모, 삼촌, 주변 지인들까지 아이에게 지출을 아끼지 않는 ‘텐포켓’ 트렌드 영향과 모바일로 쇼핑을 하는 시니어 층이 늘어나면서 6070대 고객들의 장난감, 유아의류 거래가 크게 급증했다”며 “이번 크리스마스에는 한해 동안 가장 인기를 모은 점토 장난감이나 베이블레이드나 다이노코어와 같은 캐릭터 완구, 가족들이 다 함께 즐길 수 있는 보드게임 등이 인기를 모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11번가는 오는 25일까지 아이∙어른 모두를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 400여종을 한데 모은 크리스마스 프로모션을 연다. 올 한해 인기를 모은 인기장난감부터 유아 패션잡화, 도서에 이어 어른들을 위한 다양한 선물, 파티용품까지 한자리서 만나볼 수 있다. 

박홍규 기자 4067park@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