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운 겨울 따끈한 '즉석스프', 간편대용식으로 각광
추운 겨울 따끈한 '즉석스프', 간편대용식으로 각광
  • 승인 2018.11.29 13: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종류의 간편 대용식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추운 겨울을 맞아 따끈한 '즉석스프'가 각광받고 있다. 

과거 국, 찌개 등 전통 국물 요리가 식탁을 주름잡고 있어 서구음식으로 대변되는 스프는 큰 주목을 받지 못했다. 하지만 최근 들어 소비자 입맛과 취향이 다양해지면서 스프 고유의 매력이 다시 조명 받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최근 즉석 스프 제품들이 물만 부으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동시에 영양 면에서도 부족함 없이 출시 되면서 한 끼 대용식으로서 스프의 존재감이 커지고 있다. 이러한 흐름에 발맞춰 최근 식품업계에서도 맛과 영양이 풍부한 다양한 라인업의 스프를 본격 선보이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돌(DOLE), 농심, 서울우유협동조합, 폰타나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돌(DOLE), 농심, 서울우유협동조합, 폰타나

돌(DOLE)의 '가든스프'는 뜨거운 물만 부으면 간편하고 빠르게 즐길 수 있는 식품으로 야채, 치즈 등 신선한 원재료를 사용해 스프의 진한 풍미와 함께 풍부한 식감까지 살렸다. 로스티드갈릭&까망베르치즈, 브로컬리&포테이토, 파마산치즈&어니언, 머쉬룸&콘, 크리미펌킨 총 5종이다.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다양한 원재료의 맛을 한 번에 즐길 수 있고, 속이 든든한 포만감까지 누릴 수 있어 간편한 한 끼 식사로 제격이다. 1인분씩 포장된 파우치 타입으로 취식 및 보관도 용이하다. 

농심의 '보노스프'는 끓는 물을 붓고 젓기만 하면 15초 만에 완성돼 바쁜 아침시간 식사대용이나 간식으로 간편하게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보노스프는 전용 농장에서 파종·재배하는 원료를 사용하며 당일 수확한 농산물로 제품을 만드는 것을 원칙으로 하기 때문에 풍미도 뛰어나다. 어니언크림스프, 시금치크림스프 등 종류도 다양해 기호에 맞게 즐길 수 있다.

샘표식품의 '폰타나(Fontana)'가 선보인 스프는 밀가루를 버터에 볶는 유럽 정통의 '루(Roux) 방식'을 바탕으로 본 고장의 레시피와 특색 있는 원재료를 사용해 깊고 진한 정통 스프의 맛이 특징이다. 1인분씩 포장된 스틱 타입과 컵 타입 두 가지 형태로 선보이고 있으며, 뜨거운 물만 부으면, 간편하게 아침 식사 대용이나 간식으로 즐길 수 있다. 부드럽고 달콤한 '뉴질랜드 콘치즈', 버섯의 향긋함이 가득한 '피에몬테 양송이크림' 등 총 4가지 맛으로 출시돼 입맛대로 골라먹을 수 있다.

서울우유협동조합이 최근 출시한 '아침에스프'는 레드, 엘로우, 그린 총 세 타입으로 토마토, 구운 스위트 옥수수, 브로콜리 맛을 특색있게 컬러로 표현해 낸 부드러운 스프다. 3가지 과일과 6가지 야채, 5가지 곡물까지 함유하고 있어 건강하고 부드러운 맛이 특징이다. 아침에스프는 서울우유 전용목장에서 철저한 관리 하에 생산된 국내산 전지분유를 함유해 더욱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사진=각사 제공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