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밥 시장 급성장'...'비비고 밥' 누적배출 1000억원 돌파[틈새DB]
'냉동밥 시장 급성장'...'비비고 밥' 누적배출 1000억원 돌파[틈새DB]
  • 승인 2018.11.26 08: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비고 밥'이 누적매출 1000억원을 돌파하며 냉동밥 시장 확대를 견인하고 있다.

'햇반'과 함께 밥 시장에서 성장 중인 CJ제일제당의 '비비고 밥'이 출시 3년 3개월 만에 누적매출 1000억원(10월 마감 기준)을 넘어섰다. '비비고 밥'은 출시 첫 해인 2015년부터 1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한 데 이어, 이듬해는 매출이 2배 가량 성장했다. 지난해 역시 전년 대비 90% 이상 성장한 360억원대의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한층 더 가파른 성장이 예상되고 있다. CJ제일제당 ‘비비고 밥'은 올해 10월 누계 기준으로 매출 400억원 이상을 달성했다. 최근에는 배우 박서준을 모델로 앞세운 TV광고를 론칭하는 등 마케팅활동을 강화하며, 올해 매출 500억원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비비고 밥'의 인기요인으로 CJ제일제당 측은 별도의 재료 손질없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조리 편의성을 꼽았다. 전자레인지나 프라이팬만 있으면 푸짐한 집밥을 즐길 수 있다는 것. 여기에 다양한 소비자 니즈를 고려한 제품 라인업을 선보인 점도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불고기비빔밥, 새우볶음밥 등 대중적 메뉴부터 나물을 활용하거나 지역 맛집 메뉴를 구현한 제품을 선보이며 주요 고객층인 2030세대를 넘어 아이들과 중장년층까지 겨냥했다.

'비비고 밥'은 축적된 냉동식품 R&D역량과 제조기술을 토대로, 은은한 불맛과 고슬고슬한 밥맛을 살린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현재 제품 종류는 총 12종이다.

이동주 CJ제일제당 HMR냉동마케팅담당 브랜드매니저는 "'비비고 밥'은 전문점 수준의 맛품질 구현을 해 냄으로써 과거 저가·저품질로 인식되던 냉동밥에 대한 소비자 인식을 바꿨다"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R&D 역량과 강력한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냉동밥 시장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CJ제일제당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