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가을 커피의 깊은 맛과 향에 빠져볼까? 업계 '클래스마케팅' 활발
이 가을 커피의 깊은 맛과 향에 빠져볼까? 업계 '클래스마케팅' 활발
  • 승인 2018.09.12 14: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커피시장 규모가 10조원을 돌파하는 등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가운데 커피업계의 경쟁도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지난 2월 관세청에 따르면 국민 전체가 1년동안 마신 커피를 잔 수로 따지면 약 265억잔으로 1인당 512잔가량 마신 것으로 파악됐다. 커피 산업이 성장하면서 소비자들은 시중 커피를 사서 마시는 행위에만 그치지 않고, 커피 원두에 대해 공부하고 개인 취향에 맞는 원두를 선택하거나 블렌딩해서 마시는 등 한층 진화된 커피 문화를 보여주고 있다.

이 같은 소비자 니즈에 발맞춰 커피업계에서는 '와인 테이스팅'처럼 커피를 맛보는 커핑(CUPPING) 교육부터 블렌딩 강좌 등 커피 한잔에 담긴 정성과 다양한 스토리를 알아가는 '클래스 마케팅'을 펼쳐 큰 주목을 받고 있다.

빽다방은 우수한 커피 원두에 대한 다양한 지식을 전하고 커피전문가와 애호가들이 참여해볼 수 있는 정기 커피 세미나를 한 달에 한 번씩 무료로 진행하고 있다.

정기 커피 세미나는 단순히 커피를 시음해 보는 자리가 아니라 빽다방 원두로 사용되는 나라별 최고급의 싱글 원두를 체험해봄으로써 원두마다 지니고 있는 특징을 소비자가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이다. 단일 원두에서 느낄 수 있는 여러 맛을 확인한 후에는 커피의 맛을 최대한으로 끌어올리는 블렌딩 커피에 대해서도 알 수 있다. 

콜롬비아 수프레모 베이스에 엘살바도르 SHG와 브라질산 No.2 원두를 블렌딩한 100% 뉴크롭 아라비카 원두를 사용하는 빽다방은, 세미나를 통해 원두의 깊은 맛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메뉴이자 커피전문가들에게 가장 선호도가 높은 '앗!메리카노'와 '빽's 라떼'를 선보이며 참여자들의 만족도를 높인다. 모든 참여자들에게는 빽다방 머그컵과 베이커리 제품이 증정된다.

스타벅스코리아는 전국 여러 매장에서 '에어로프레스 추출법' '핸드드립과 커피프레스의 차이' 등 일반 소비자들이 관심 있어 할 만한 다양한 주제로 커피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또, 지난해 12월 개장한 리저브 매장인 '더(The)종로점'에서는 별도의 커뮤니티룸을 두어 세 가지의 다른 산지의 원두를 한가지의 추출 방식을 통해 원두 산지별 풍미의 차이를 경험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 세 가지의 다른 추출 방식을 통한 커피의 풍미를 체험해보는 시간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폴 바셋은 매월 광화문점, 압구정점을 포함한 여러 매장에서 커피 클래스를 열고 있다. 클래스에서는 폴 바셋 커피 앰버서더와 함께 이론을 배우고 브루잉 실습을 해보며 스페셜티 커피를 체험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참가 고객들에게는 폴 바셋 시그니처블렌드 원두와 바리스타파우치 등이 증정된다. 자세한 매장별 클래스 일정과 장소는 매달 말일 폴 바셋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투썸플레이스는 전 매장에서 커피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커피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와 커피 지식을 쌓을 수 있는 시간으로, 참가자들에게는 나라별 원두와 페어링 케이크가 무료로 제공된다. 매장별 일정은 매달 1일 투썸플레이스 홈페이지 이벤트 게시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커피업계 한 관계자는 이 같은 커피 클래스 열풍에 대해 "최근 원두의 강점을 소개하는 커피 클래스가 많아졌다"며 "특히 저가 커피 브랜드는 품질이 낮다는 오해를 받는 경우가 많은데, 실제로 어떤 원두를 사용하고 있는지 소비자가 직접 오감으로 체험하도록 해 우수한 커피 원두에 대해 적극 알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빽다방

김윤미 기자 millim@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