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리뷰] 레드벨벳, '레드메어'로 선사한 놀이공원 종합선물세트
[공연리뷰] 레드벨벳, '레드메어'로 선사한 놀이공원 종합선물세트
  • 승인 2018.08.05 19: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머퀸' 레드벨벳이 두 번째 단독 콘서트 '레드메어'로 팬들의 무더위를 한 번에 날려버렸다. 또 다섯번째 미니앨범의 신곡들을 모두 공개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크게 높였다.

레드벨벳이 4~5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두 번째 단독콘서트 '레드메어(REDMARE)'를 개최했다.

지난해 '빨간 맛'을 통해 명실상부한 '서머퀸'으로 등극한 레드벨벳은 첫 번째 단독 콘서트 '레드 룸(RED ROOM)'를 열었다. 그리고 1년 만에 다시 개최한 공연에서 레드벨벳은 2회 연속 시야제한석까지 모두 매진시키는 기염을 토했다.

그리고 레드벨벳은 오는 6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이자 두 번째로 여름에 발매하는 앨범 '서머 매직(Summer Magic)'을 발표한다. 타이틀곡 '파워 업(Power Up)'을 비롯해 총 7곡이 담긴다.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와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날 수 있다.

이날 콘서트는 놀이공원을 테마로 마련됐다. '판타지 어드벤쳐', '아마존', '퍼레이드', '호러 어드벤쳐'등 네 가지 콘셉트로 파트가 나뉘어졌고, 각각 주제와 어울리는 노래들과 콘셉트로 무대를 꾸몄다. 특히 각 파트별로 신곡들이 포진해 팬들의 기대감을 만족시켰다. 또 이와 어울리게 레드벨벳은 놀이동산을 찾아가는 발랄한 영상으로 공연의 시작을 알렸다.

먼저 '판타지 어드벤처'에는 '러시안 룰렛', '파워 업', '#쿠키 자', '모스키토', '봐'가 무대에 올랐다. 이 중 5tn 미니앨범의 '파워 업'과 '모스키토'가 눈에 띄었다. 신보의 타이틀곡인 '파워 업'은 여름에 어울리는 상큼발랄한 곡으로 '열심히 일하고 재미있게 놀자'는 내용이다. 이때 레드벨벳은 신곡의 포인트 안무를 선보이며 "우리끼리는 '아기상어춤'이라고 했는데 팬들께서 더 재미있는 이름을 붙여달라"고 부탁하기도 했다.

두 번째 '아마존'에 앞서 비춰진 영상에서는 사냥꾼에 잡혀버린 아이린, 웬디, 슬기, 예리의 모습이 담겼다. 조이는 따로 떨어져나와 그 상황을 지켜보고 있었다. 그리고 이어진 무대에서는 철창에 갇힌 네 멤버들 풀어주는 조이의 모습으로 시작해 웃음을 안겼다. 그리고 'Mr.E', 'Zoo', '행복', 'Hit Ehat Drum'을 선보였다. 'Mr.E'와'Hit That Drum'이 신보의 수록곡이다.

다음으론 '퍼레이드'였다. 무대 뒤 화면에서는 아마존 사냥꾼에게서 풀려난 레드벨벳 멤버들이 의문의 물약을 먹고 산 만큼 커지거나 개미 만큼 작아진 모습으로 표현돼 웃음을 안겼다. 그리고 퍼레이드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멤버들은 이번 무대를 'Lucky Gril', 'Bad Dracular', 'All Right', 'Blue Lemonade', 'About Love', '달빛 소리' 등으로 꾸려졌다. 'Blue Lemonade'가 신곡으로 이번에 최초로 공개됐다.

하지만 신나고 흥겨운 분위기는 '호러 어드벤처'에서 완전히 달라졌다. 영상 속에서 레드벨벳 멤버들은 놀이공원 속 귀신의 집을 찾아가 공포에 떠는 모습으로 팬들에게 서늘함을 안겼다. 여름의 대표적인 장르가 공포이듯 이번 무대 역시 레드벨벳을 대표하는 곡들로 채워졌다. 'Bad Boy', '피카부', 'Dumb Dumd', '빨간 맛', 'Rookie' 등이 주인공이었다.

약 두 시간의 공연이 끝났지만 팬들은 아쉬움에 자리를 떠나지 못했다. 이를 위해 레드벨벳은 앙코르 무대로 'Iceream Cake' 와 'Day1'을 선물하며 팬들을 달랬다.

김정수 기자 ksr86@bstoday.kr

사진=SM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