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2 12:32 (금)
여자친구 "쿨·씨스타처럼 여름하면 떠오르는 가수 되고파"
여자친구 "쿨·씨스타처럼 여름하면 떠오르는 가수 되고파"
  • 승인 2018.07.19 15: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친구 소원, 은하, 신비, 엄지, 예린, 유주(왼쪽부터)

"쿨, 씨스타처럼 여름하면 떠오르는 가수들 이름에 여자친구도 추가 됐으면 좋겠어요." 6인조 걸그룹 여자친구(신비, 소원, 예린, 은하, 유주, 엄지)가 19일 오후 6시 서머 미니 앨범 '써니 서머'로 컴백한다. 지난 4월말 발매한 '밤'이후 3개월 만에 돌아온 이들은 시원하고 청량한 분위기의 신곡 '여름여름해'로 대중을 사로잡고자 한다. 경쾌한 팝 댄스 곡인 '여름여름해'는 사랑하는 이와 어딘가로 떠나는 소녀들의 설레는 마음을 담아냈다.

'여름여름해 써니 서머(sunny summer)'라는 중독성 있는 후렴구와 펑키한 리듬이 어우러져 마치 바닷가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을 선사할 예정이다. 씨스타 '셰이크잇(Shake it)', 걸스데이 '달링(Darling)' 등 다수의 서머송을 만든 작곡가 팀 이단옆차기가 만든 곡으로도 관심을 모은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여름여름해'외에 '배케이션(Vacation)', '스위티(Sweety)', '바람 바람 바람(Windy Windy)', '러브 인 디 에어(Love in the Air)'까지 5곡이 실렸다. 지난 17일 서울 성수동 한 카페에서 새 앨범 발매를 앞둔 여자친구와 만나봤다. 다음은 여자친구와의 일문일답

컴백 소감이 궁금해요. '밤' 활동을 마친 후 얼마 지나지 않아서 나오느라 힘든 점은 없었나요?

엄지 "비교적 빨리 컴백을 하느라 촉박한 감이 있었지만 곡들이 워낙 신나서 녹음할때 지치거나 하는 건 없었어요. 우리도 우리 노래를 들으면서 힘을 받았어요. 짧은 시간인 만큼 더 집중해서 완성도 있게 준비했어요. '시간을 달려서', '밤'처럼 아련하고 서정적인 곡이 여자친구 만의 좋은 색깔이지만 '오늘부터 우리는', '귀를 기울이면'처럼 밝고 명랑한 여름 노래도 우리의 강점 중 하나라고 생각해요. 여름스러운 노래로 컴백했으니 많이 사랑해주세요."

은하 매해 여름마다 컴백했는데 이번에도 좋은 노래로 팬들을 찾아올 수 있어서 너무 기대되고 설레요. 우리 노래 듣는 모든 분들이 더위를 이겨내고 에너지도 받아가셨으면 좋겠어요."

앨범 앞에 '서머'를 붙여 여름 느낌을 강조한 이유가 있나요? 시즌송을 염두에 둔 것인가요?

엄지 "겨울에는 캐롤 같은 스페셜 앨범이 많이 나오잖아요. 여름을 기념하는 앨범을 만들어보면 어떨까 하는 마음을 갖고 작업했어요. 우리가 보여줄 수 있는 극강의 여름 느낌을 담아냈어요."

유주 "여름하면 생각나는 바다, 물놀이 등 특유의 청량한 느낌과 밤 바다에서 느낄 수 있는 감성 등 여러가지를 골고루 선보이고 싶어요. 앨범 전체가 예쁜 여름을 함축적으로 표현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아요."

'여름여름해'를 타이틀곡으로 선정하는 과정에서 이단옆차기에 대한 신뢰도 영향을 줬나요? 같이 작업해보니까 어떤가요?

소원 "이단 옆차기와 이번에 처음 작업을 했는데 굉장히 새로운 경험이었어요. 워낙에 여름 히트곡이 많잖아요. 우리도 이단옆차기가 쓴 곡을 자주 들으면서 자랐어요. 녹음 할때 우리가 좋아하는 곡이나 장르를 일일이 물어봐주시고, 의견도 적극적으로 반영해주셔서 편하게 작업할 수 있었어요. 이단옆차기와 여자친구의 장점이 합쳐져서 좋은 시너지 효과가 일어난 것 같아서 만족해요."

'여름여름해'의 가사를 보면 소중한 사람과 어딘가로 떠나는 순간을 담아냈는데 다들 올 여름 휴가 계획은 세웠나요? 매년 여름마다 활동 때문에 바빠서 제대로 쉰 적이 없을 것 같아요.

소원 "매번 스케줄이 끝나면 휴가를 받아서 집에 갖다오곤 했어요.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멤버들과 다같이 여행을 가고 싶어요. 데뷔하고 나서 우리들끼리 어디를 간적은 한번도 없거든요. 카메라 없는 여행을 꼭 가보고 싶어요. 리얼리티 같은 거 말고요.(웃음)"

유주 "소원 언니 말처럼 이런 순간이 꼭 왔으면 좋겠네요. 그래도 일단은 우리 노래로 여러분들의 재미있는 휴가를 보내드리는 것이 목표예요."

여자친구는 파워풀한 안무가 특징인데 이번 활동에서도 특유의 '칼군무'를 볼 수 있나요?

소원 "그동안 우리의 안무를 많이들 좋아해주고 따라해주셨지만 쉬운 안무는 아니었잖아요. 이번에는 남녀노소 누구나 따라하기 쉬운 안무로 준비했어요. 여자친구가 이런 춤도 추는구나 싶을 정도라는 생각이 들거에요. 지금까지 발표한 여자친구의 타이틀곡 중 커버댄스가 가장 많이 나오지 않을까 싶어요. 그만큼 상큼하고 친근한 춤이니 많이들 봐주셨으면 합니다."

여자친구의 안무가 워낙 어려워서 연습생들 사이에서는 기피 순위 1위로 꼽히기도 하는데 이 부분은 어떻게 생각하나요? 조금 속상한 마음이 들진 않나요? 걸그룹으로서는 흔치 않은 안무 스타일을 고집하는 이유는?

소원 "연습생 생활의 힘든 점을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에 속상해하기보다 걱정하는 마음으로 보게 되요. 연습할때는 어려워도 결과물을 봤을때 와닿는 것들에서 차이가 나지 않을까라는 마음으로 응원하고 있어요."

엄지 "유산소 운동으로 땀을 빼면 개운하듯이 무대 위에서 힘차게 춤을 추고 나면 보람과 뿌듯함이 느껴져요. 그런 점 때문에 파워풀한 안무를 고집한 면이 있어요. 우리 춤이 아닌 다른 분위기의 춤을 추더라도 힘을 실어서 강렬하게 맞추는 게 몸에 밴 것 같아요. 물론 체력적으로는 힘들지만 그래도 계속 하고 싶고 여자친구만의 특징으로 보여드렸으면 하는 부분이에요." 

여름에 활동하느라 체력 소모가 많을텐데 건강 관리는 어떻게 할 계획인가요? 나만의 보양식 같은 게 있을까요?

엄지 "여름 활동이 결정되고 나서부터 멤버들끼리 수박주스 먹을 수 있겠다며 기뻐했어요. 다들 과일을 너무 좋아해서요. 그 중에서도 수박을 정말 사랑합니다. 다들 가리는 음식 없이 잘 먹어서 무대에 오르는 데 지장 없이 건강하게 활동하는 데 집중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소원 "잘먹는 만큼 따로 관리를 잘하고 있어요. 피트니스나 운동을 거르지 않고 꼬박꼬박 한답니다."

여자친구 엄지, 유주.

헤어스타일, 의상 등 비주얼적인 면에서 나름 파격적인 변신을 시도한 것으로 보이는데 마음에 드나요? 

예린 "처피 뱅이라고 하는 일자 앞머리를 해봤어요. 제가 하고 싶다고 적극적으로 의견을 냈는데 호불호가 갈릴 수 있지만 이번 앨범 콘셉트와 잘 맞는 스타일이라고 느껴요. 활동이 끝난 후에도 계속해서 기를지 자를지는 아직 결정 못했는데 지금으로서는 너무 만족합니다."

소원 "8년 만에 처음으로 앞머리를 내봤는데 걱정도 많이 됐고, 저한테는 정말 큰 도전이었어요. 좀 더 상큼해지고 싶은 마음이 커서 과감히 도전했습니다."

은하 "예전부터 회사에 염색을 하고 싶다는 이야기를 해왔어요. 제 인생의 목표가 튀는 색깔의 머리를 하는 거였는데 이번에 꿈을 이루게 돼서 굉장히 기뻐요."

소원 "의상도 여름에 맞게 컬러풀한 옷들이 많아요. 항상 군무를 하다보니깐 의상도 맞춰서 입었는데 '여름여름해'에서는 의상이 조금씩 다르다보니 멤버들만의 매력을 확실히 볼 수 있을 거예요."

여자친구 예린, 은하.

타이틀곡 '여름여름해' 외에 추천하고 싶은 노래가 있나요? 

소원 "'Vacation'이요. 이 곡을 타이틀로 했으면 좋겠다 싶을 정도로 정말 마음에 들었어요. '여름여름해'만큼 듣기만 해도 '아 여름 노래구나'라는 걸 느낄 수 있을 거예요."

엄지 "저도 'Vacation'을 좋아해요. 데뷔곡 '유리구슬'을 써준 이용배 작곡가의 곡인데 워낙 우리를 오래 지켜봐온 만큼 여자친구의 색깔에 걸맞게 잘 만들어주셨어요. 이 노래를 들으면 말리부 해변에 온 것 같은 기분이 들어요."

유주 "'바람바람바람'이라는 곡이 있는데 지난 앨범 수록곡 '바람의 노래', '바람에 날려'에 이은 '바람' 시리즈예요. 종지부를 찍는 끝판왕이라고 보시면 되요. 각각의 노래와 연결해서 들어보면 곡의 매력이 더욱 뚜렷하게 와닿을 거라 생각해요."

매번 발매하는 앨범마다 좋은 성적을 거둬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나요? 이번에 다른 걸그룹이 비슷한 시기에 많이 나오는데, 특별히 의식되는 건 없나요?

엄지 "아무래도 성적을 고려 안할수가 없죠. 기대감은 늘 품고 있어요. 하지만 너무 그쪽에 우선 순위를 두기보다 열심히 준비한 노래를 잘 들려드리는게 첫 번째 목표입니다. 이후 좋은 성적이나 팬들의 사랑이 체감할 수 있을 정도로 느껴지면 더욱 감사하는 마음으로 열심히 하게되요."

유주 "다른 가수들과 비슷한 시기에 컴백을 하다보니 그만큼 재미있고 기대가 되는 부분이 많아요. 워낙 잘하는 분들이 많다 보니 배울점도 많고 같이 즐긴다는 마음으로 활동에 임하려고요."

소원 "같은 하늘 아래 같은 노래가 없다는 말처럼 대중도 다양한 노래 골라들을 수 있을것 같아서 좋은 에너지 나올듯 싶어요."

여자친구 소원, 신비.

이번 활동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나 기대하는 것이 무엇인가요?

소원 "여름친구라는 타이틀을 얻고 싶어요. '여름하면 떠오르는 걸그룹', '떠오르는 섬머 샛별'도 좋겠네요. '여름여름해'를 유행어처럼 많이들 썼으면 하는 바람이 있어요."

엄지 "여름방학을 같이 보내고 싶은 걸그룹으로 꼽히거나, 여름을 대표하는 노래 중에 '여름여름해'가 있으면 정말 기쁠것 같아요."

사진=쏘스뮤직 제공

김정수 기자 ksr86@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