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4 15:03 (금)
신혼 전용 디딤돌·버팀목 대출 큰 인기-3개월간 무려 2조 2000억
신혼 전용 디딤돌·버팀목 대출 큰 인기-3개월간 무려 2조 2000억
"금리와 대출한도에서 확실한 비교우위 덕분"
  • 승인 2018.06.12 16: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지난 1월 말 출시한 신혼부부 전용 주택 대출 상품이 출시 3개월 만에 대출액이 2조 2000억 원을 넘기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금리와 대출한도에서 비교우위가 확실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사진은 서울 강남아파트 단지 모습./연합뉴스
사진은 서울 강남아파트 단지 모습./연합뉴스

1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신혼부부에 대해 우대 금리를 적용하는 등 혜택을 제공하는 전용 전세자금(버팀목) 대출과 구입자금(디딤돌) 대출이 1월 말 출시된 이후 3개월간(2∼4월) 대출금액이 2조 2312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앞서 국토부는 작년 `주거복지 로드맵'을 발표하면서 신혼부부 전용 주택 대출 상품을 내놓겠다고 밝히고 준비 작업을 거쳐 1월 29일 이들 상품을 출시했다.

2∼4월 디딤돌 대출의 건수는 8936건, 금액은 1조 2066억 원이다.

작년 같은 기간 기존 디딤돌 대출 중 신혼부부에 지원된 건수가 1456건, 금액은 1702억 원인 것과 비교하면 건수는 6배, 금액은 7배 이상 급증한 것이다.

버팀목 대출의 증가세도 만만찮다.

2∼4월 신혼부부 전용 버팀목 대출 건수는 1만 2293건, 대출금액은 1조 246억 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기존 신혼부부에 지원된 버팀목 대출(9571건, 6377억 원)에 비해 건수는 28.4%, 금액은 60.6% 증가했다.

신혼부부 전용 주택 대출 상품이 이렇듯 높은 실적을 거둔 것은 대출 조건이 기존 상품보다 월등히 좋기 때문이다.

신혼부부 전용 디딤돌 대출은 최대 0.35%포인트 상향된 우대금리를 적용받아 1.70∼2.75%의 금리로 제공된다.

주택청약종합저축에 가입한 경우 0.1∼0.2%포인트, 부동산 전자계약을 이용하면 0.1%포인트 우대금리를 추가로 받아 1.50∼2.45%의 금리를 적용받는다.

버팀목 대출은 우대금리가 최대 0.4%포인트 추가돼 1.2∼2.1%의 저금리로 이용할 수 있다.

대출한도도 수도권은 1억 7000만 원, 비수도권은 1억 3000만 원으로 기존 대출보다 3000만 원 높아지고 대출 비율도 임대보증금의 70%에서 80%로 상향됐다.

특히 디딤돌 대출 실적이 큰 폭으로 뛴 것은 작년 11월 주거복지 로드맵 발표 이후 주택 구입 대기 수요가 출시 직후 한꺼번에 몰렸고, 연초에 수도권을 중심으로 한 주택 수요 자체도 워낙 높았기 때문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디딤돌 대출의 증가폭이 높은 것은 상반기 주택시장의 상황과도 관련 있다"고 말했다.

유지은 기자 seeingyoo@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9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