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일방적 핵포기 강요시 북미정상회담 재고려"
北 "일방적 핵포기 강요시 북미정상회담 재고려"
  • 승인 2018.05.16 17: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북한이 일방적으로 핵포기를 강요하면 북미정상회담을 다시 고려하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은 16일 발표한 담화에서 "자신들의 일방적인 핵포기만 강요하는 대화에는 흥미가 없으며 내달 12일 북미정상회담에 응할지 재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제1 부상은 "우리를 구석으로 몰고 가 일방적인 핵포기만을 강요하려 든다면 그러한 대화에 더는 흥미를 가지지 않을 것"이라며 "다가오는 조미(북미)수뇌회담에 응하겠는가를 재고려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트럼프 행정부가 조미관계 개선을 위한 진정성을 가지고 조미수뇌회담에 나오는 경우, 우리의 응당한 호응을 받게 될 것"이라고 했다.

한편, 한미 외교장관은 이날 북한의 남북고위급회담 연기 통보와 관련해 의견을 교환하고 긴밀한 공조를 지속해나갈 것을 재확인했다.

강경화 장관은 "우리 정부는 '판문점선언'을 충실히 이행해 나가고자 하는 확고한 의지를 갖고 있다"며 "북측이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해 조속히 회담에 호응해 나올 것을 촉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장관은 "미국은 북한의 조치에 유의하며 북미 정상회담을 위한 준비를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성지연 기자 amysung711@bstoday.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