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스포츠 일반
[평창올림픽] 한국 남자 쇼트트랙, 5000m 계주 결승 진출 '올림픽신기록'

한국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곽윤기 김도겸 임효준 황대헌)이 올림픽 신기록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 결승에 진출했다.
 
김도겸(스포츠토토)-곽윤기(고양시청)-황대헌(부흥고)-임효준(한국체대)이 나선 한국 대표팀은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남자 5000m 계주 예선 2조 경기에서 6분34초510로 1위를 기록하며, 2위 헝가리(6분34초866)와 함께 결승에 올랐다.
 
한국은 종전 중국(6분36초605)이 갖고 있던 기록을 경신하며 올림픽기록을 새로 썼다.
 
김도겸-곽윤기-황대헌-임효준 순으로 레이스를 펼친 한국 남자 쇼트트랙 대표팀은 실수 없는 안정적인 스케이팅으로 1위에 올라 결승전 전망을 밝게 했다.
 
앞서 열린 예선 1조 경기에서는 중국과 캐나다가 결승에 진출했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 대표팀 맏형 곽윤기는 "특히 막내 황대헌에게 고맙다. (1500미터 경기 결과에도 불구하고) 마음을 다잡아준 대헌이 덕분에 더 열심히 할 수 있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연합뉴스
 
김윤미 기자  vividfresh@nate.com

김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칼럼&오피니언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
[송경원의 영화산책]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
32. 진저 원티드 라이브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32. 진저 원티드 라이브
옛사랑이 생각나는, 김밥 따로 반찬 따로 충무김밥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옛사랑이 생각나는, 김밥 따로 반찬 따로 충무김밥 [박...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