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방송
'윤식당2' 나영석PD "손님 사생활 대화, 늘 신경쓰는 부분"

"손님들의 사생활 노출, 늘 신경쓰는 부분"
나영석PD가 13일 서울 상암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윤식당2' 기자간담회에서 방송 중 노출되는 손님들의 사적인 이야기를 언급했다.

'윤식당2'는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이 스페인 테네리페 섬 가라치코 마을에서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외국의 작은 섬에서 식당을 열고 동네 주민들과 소통하고 한가로운 일상을 보내고픈 바쁜 현대인들의 판타지를 담는다.

이러한 콘셉트 때문에 현지 손님들이 개인적인 이야기들이 전파를 탈 때가 있다. 사생활 노출에 대한 염려도 당연히 제기된다.

이에 대해 나영석PD는 "늘 조심하는 부분으로 손님들께 여러 형태로 허락을 받는다"고 말을 꺼냈다. 먼저 메뉴판에 '이 식당에서 말하는 내용이 한국TV프로그램에 방송될 수 있다'고 고지하는 알림이 붙어있다. 또 방송엔 안나오지만 식당 앞 골목 양쪽 입구에도 '이 구역에는 한국TV쇼 카메라가 촬영 중'이란 안내판이 있다.

나PD는 "이와 함께 식사 끝내고 나오시는 분들께 한 번 더 말씀을 드린다"면서 "그러면서 이때 어느 나라 분이신지, 음식은 어땠는지, 불만은 없었는지 등 다른 질문도 여쭌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때 말씀해주신다"며 "어느 분은 다 나가도 된다, 어떤 분은 식사하는 것만 괜찮다 등 대답해주시는 수위가 있고, 거기에 맞춰 편집한다"고 덧붙였다.

'윤식당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다만 오는 16일에는 설 파일럿 '자리 있나요'가 전파를 탄다. 김성주 김준현 딘딘이 고속도로 휴게소를 찾아 시민들과 맛과 멋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김상혁 기자 sunny10@

김상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칼럼&오피니언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
[송경원의 영화산책]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
32. 진저 원티드 라이브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32. 진저 원티드 라이브
옛사랑이 생각나는, 김밥 따로 반찬 따로 충무김밥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옛사랑이 생각나는, 김밥 따로 반찬 따로 충무김밥 [박...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