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스포츠 일반
'18세' 클로이 김, 스노보드 女 하프파이프 금메달…최연소 우승
클로이 김. 사진=연합뉴스

재미교포 클로이 김(18·미국)이 여자 스노보드 하프파이프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클로이 김은  13일 평창 휘닉스 스노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결승서 1차시기때 기록한 93.75점으로 우승을 확정했다

클로이 김은 2차 시기에서는 넘어지며 41.50점에 머물렀지만, 3차 시기서 클로이 김을 제외한 11명의 주자가 모두 93.75점을 넘지 못해 금메달을 따냈다. 

금메달을 확정한 상황서 최종 3차 시기를 맞이한 클로이 김은 잇따라 화려한 기술을 선보이며 금메달을 자축했다. 3차 시기에서는 만점에 가까운 98.25점을 받았다. 

2000년 4월 23일에 태어난 클로이 김은 만 18세도 되지 않아 올림픽 정상에 오르며 여자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최연소 우승 기록을 갈아치웠다. 이전 기록은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대회 켈리 클라크(미국)의 18세 6개월이었다.

류지아위(중국)는 89.75로 은메달, 아리엘레 골드(미국)가 85.75점으로 동메달을 땄다.

김상록 기자 honjk56@hanmail.net

김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칼럼&오피니언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
[송경원의 영화산책]
아이 엠 낫 유어 니그로
32. 진저 원티드 라이브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32. 진저 원티드 라이브
옛사랑이 생각나는, 김밥 따로 반찬 따로 충무김밥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옛사랑이 생각나는, 김밥 따로 반찬 따로 충무김밥 [박...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