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귀성길, 15일 저녁 가장 덜 막힌다... 16일은 양방향 정체 극심
설 귀성길, 15일 저녁 가장 덜 막힌다... 16일은 양방향 정체 극심
  • 승인 2018.02.12 10: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이번 설 연휴에 자가용을 이용하는 귀성객 이라면 14일 저녁 또는 15일 저녁 이후에 출발하면 좋을 것으로 보인다. 

가장 덜 막히는 시간은 오는 15일 저녁, 귀경길은 17일 이른 아침이나 밤이 될 것이라는 예측 결과가 나왔다. 

12일 카카오의 교통 부문 자회사 카카오모빌리티가 2014년 이후 명절 연휴 교통 상황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이번 설 연휴에 서울-부산 구간은 15일 오후 5시30분에 출발하면 4시간30분이 걸려 가장 원활할 것으로 전망됐다.

서울-광주는 15일 오후 8시30분 출발하면 3시간32분이 걸리고, 서울-강릉은 같은 날 오후 5시30분에 집을 나서면 2시간40분 만에 도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귀경길은 부산-서울 구간의 경우 17일 오후 11시에 출발하면 가장 짧은 4시간25분 만에 도착할 수 있을 것으로 카카오는 전망했다.

광주-서울은 17일 오전 7시에 집을 나서면 3시간 29분, 강릉-서울도 같은 일시에 출발하면 2시간3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됐다.

설 당일인 16일은 종일 상·하행 모두 정체가 극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10시~오후 3시 사이 서울-부산 구간은 최대 7시간20분 이상, 서울-광주는 5시간30분 이상 걸릴 것으로 내다봤다. 

신명진 카카오내비 팀장은 "내비게이션 이용량이 급증하는 설 연휴를 맞아 이용자에게 원활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서버를 증설하고 실시간 모니터링 인력을 배치하는 등 연휴 대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정덕 기자 orikimjd@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