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절 논란 선미 '주인공'...더블랙레이블 측 "'주인공'은 100% 창작물"
표절 논란 선미 '주인공'...더블랙레이블 측 "'주인공'은 100% 창작물"
  • 승인 2018.01.19 22: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선미가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라마다호텔에서 열린 싱글 앨범 '주인공(Heroin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찬하 기자 raygrapher91@gmail.com

가수 선미가 새 싱글 '주인공'의 표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음원차트를 휩쓸고 있다.

지난 18일 오후 6시 공개된 '주인공'은 19일 오후 5시 기준으로 멜론, 지니, 벅스, 소리바다, 올레뮤직, 엠넷뮤직, 네이버뮤직, 몽키3 등 8개 차트 정상을 석권했다.

'주인공'은 선미가 JYP엔터테인먼트에서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한 뒤 내놓는 두 번째 싱글이다.

이 곡은 지난해 8월 발매한 '가시나'의 프리퀄(원작보다 앞서 일어난 이야기)로, YG엔터테인먼트 산하 더블랙레이블의 프로듀서 테디와 투포가 작곡했다.

그러나 일각에서 '주인공'이 영국 걸그룹 '걸스 어라우드'(Girls aloud) 출신의 셰릴 콜(35·Cheryl Cole)이 2009년 발표한 솔로곡 '파이트 포 디스 러브'(Fight for this love)와 곡의 전개가 유사하다며 표절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이 노래는 당시 영국 싱글 차트 1위를 차지하며 큰 인기를 끌었다.

논란이 커지자 더블랙레이블 측은 "'주인공'은 100% 창작물로, 논란이 되고 있는 곡을 참고한 일이 전혀 없음을 분명하게 밝힌다"고 반박했다.

박철중 기자 slownews75@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