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 유통
에스모터스, 미니버스 스프린터 '엔트리' 출시

에스모터스가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를 기반으로 개발한 15~21인승 미니버스 '엔트리'를 12일 출시한다. 

에스모터스는 2015년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를 기반으로 '비즈니스', '럭셔리' 등 미니버스뿐 아니라 리무진 밴인 'VIP'를 컨버전해 판매하고 있다. 

이번에 출시한 엔트리의 가격은 플로어 프레임의 적용 여부에 따라 9870만원과 1억590만원(부가세 포함)으로 책정됐다. 플로어 프레임 적용 모델에 한해 최초 50대를 부가세 포함 9980만원으로 할인해 주고 있으며 사전 계약만으로 1, 2차 물량이 전량 계약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에스모터스는 엔트리 출시로 CEO 및 연예인 의전, 웨딩, 골프 투어 등 VIP 고객을 위해 사용되던 프리미엄 미니버스를 일반 소규모 단체 관광, 유치원 및 학원 통학 등으로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해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엔트리는 길이 7345mm, 너비 1995mm, 높이 2850mm으로 메르세데스-벤츠 스프린터 엑스트라 롱 하이루프 모델을 기반으로 국내 소비자의 기호를 반영해 승차감을 개선하고 실용성을 높였다. 

에스모터스에 따르면, 자체 개발한 플로어 프레임(선택 사양)이 적용된 승객석 바닥은 차체 강성을 높여 승차감과 안전성을 크게 증가시킬 뿐 아니라 18인승 이하 차량에 적용되는 최후방 시트 전동 슬라이드(앞/뒤)는 트렁크 공간의 활용성을 극대화한다. 

특히 계절 변화가 뚜렷한 국내 환경에 적합하도록 13.9kW 대용량 루프 온 에어컨과 팬히터를 장착했다.

엔트리의 파워트레인은 190마력의 최첨단 친환경 디젤 엔진과 7단 자동변속기(7G-TRONIC)를 기본 적용하고 있다. 엔진룸은 차량 전면에 실내 공간과 분리돼 소음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충돌 시 운전자의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게 에스모터스 측 설명이다. 
 
사진=에스모터스 제공
  
김윤미 기자  vividfresh@nate.com

김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SPONSORED
여백
칼럼&오피니언
22년 후의 고백
[윤성은의 충무로 이야기]
22년 후의 고백
[송경원의 시네아트] 다키스트 아워
[송경원의 영화산책]
[송경원의 시네아트] 다키스트 아워
오래해야 기회도 오는 법, 지역 음악가 응원을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오래해야 기회도 오는 법, 지역 음악가 응원을
겨울철을 대표하는, 주당들에게 환영받는 '미거지'와 '꼼치'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겨울철을 대표하는, 주당들에게 환영받는 '미거지'와 '...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