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 산업
코스닥, '사이드카' 발동에도 870선 돌파 '기염'
사진=연합뉴스

코스닥이 사흘 연속 상승세를 타며 870선마저 돌파했다. 12일 장중 한 때 4%까지 급등하며 사이드카까지 발동됐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0.54포인트(2.41%) 오른 873.05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 종가가 870선을 돌파한 것은 2002년 4월 18일(876.80) 이후 거의 16년 만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10.56포인트(1.24%) 오른 863.07로 개장한 뒤 상승세를 띄다 오후 2시 7분께 전날보다 4% 급등한 886.65까지 올랐다. 장중 기준으로 2002년 4월 17일(장중 고가 887.80) 이후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

사이드카 발동으로 이후 급등세가 진정되기도 했으나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세에 힘입어 이틀 연속 2%대 강세를 띄었다.

이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13억원, 374억원 매수 우위를 보였다. 개인은 521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코스피는 전날보다 8.51포인트(0.34%) 오른 2,496.42로 장을 마쳤다.

 
김윤미 기자  vividfresh@nate.com

김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SPONSORED
여백
칼럼&오피니언
22년 후의 고백
[윤성은의 충무로 이야기]
22년 후의 고백
[송경원의 시네아트] 다키스트 아워
[송경원의 영화산책]
[송경원의 시네아트] 다키스트 아워
오래해야 기회도 오는 법, 지역 음악가 응원을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오래해야 기회도 오는 법, 지역 음악가 응원을
겨울철을 대표하는, 주당들에게 환영받는 '미거지'와 '꼼치'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겨울철을 대표하는, 주당들에게 환영받는 '미거지'와 '...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