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방송
'썰전' 우상호 의원, "배우 우현과 故 이한열 열사 장례식 때 영정 지켰다"
사진='썰전' 방송캡처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이 최근 영화 '1987'에 나온 배우 우현과의 일화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11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1987년 남영동에서 고문을 받다 숨진 서울대생 고 박종철 열사 31주기를 맞아, 당시 연세대 총학생회장으로 6월 항쟁에 나섰던 우상호 의원이 출연했다.

이날 MC 김구라가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사진 한 장을 소개하자 출연진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1987년 6월 민주항쟁 현장 속에서 우상호 의원과 배우 우현이 함께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었다. 이들은 당시 경찰이 쏜 최루탄에 머리를 맞아 숨진 연세대생 이한열 열사 장례식 때 영정 옆을 태극기와 함께 지키고 있었다.

우상호 의원은 "사진을 잘 보면, 우현씨 머리는 삭발한 것이다. 이는 1987년 4월13일 전두환 대통령이 호헌 조치를 발표했을 때, 연세대 학생들이 항의하는 의미로 머리를 깎은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우상호 의원은 "이 당시 우현은 삭발을 감행했고 내가 단식에 나섰다"고 덧붙였다.

이어 우상호 의원은 우현씨의 외모도 언급했다. 

우 의원은 "우현이 '무한도전' 못친소 특집에 나오더니 1위를 해서 놀랐다"면서 "우현씨를 워낙 오래 전부터 만났는데  한번도 못생겼다고 생각한 적이 없다"고 웃음을 자아냈다.

김정덕 기자 orikimjd@gmail.com

김정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SPONSORED
여백
칼럼&오피니언
22년 후의 고백
[윤성은의 충무로 이야기]
22년 후의 고백
[송경원의 시네아트] 다키스트 아워
[송경원의 영화산책]
[송경원의 시네아트] 다키스트 아워
오래해야 기회도 오는 법, 지역 음악가 응원을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오래해야 기회도 오는 법, 지역 음악가 응원을
겨울철을 대표하는, 주당들에게 환영받는 '미거지'와 '꼼치'
[박상대의 푸드스토리]
겨울철을 대표하는, 주당들에게 환영받는 '미거지'와 '...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