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경제 ICT
웹젠, 뮤(MU) IP기반 모바일 신작 '기적(MU): 최강자 중국 서비스 시작
웹젠, '기적(MU): 최강자' 중국 OBT. 사진=웹젠 제공.

웹젠이 '뮤' IP제휴로 제작된 신작 모바일게임 '기적(MU): 최강자'의 공개테스트를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웹젠과 중국 서비스사인 룽투게임즈는 이날 '기적(MU): 최강자'의 공개테스트(OBT)를 AOS(안드로이드 환경 기기)에서 먼저 시작했으며, iOS(애플 환경 기기)버전은 테스트 시작날짜를 별도로 공지할 예정이다.

양사는 공개테스트에 앞서 지난 5일 중국의 현지 매체와 길드 회원들을 초청해 사전간담회를 열고 게임에 대한 정보를 공개했다.

웹젠에 따르면 '기적(MU): 최강자'는 '뮤' 시리즈의 상징인 날개 및 장비 등을 모바일게임 환경에 맞게 구현한 모바일 MMORPG이다. 자유로운 PvP와 공성전, '악마의 광장', '블러드캐슬' 등 중국의 게이머들이 선호하는 원작 게임의 사냥 콘텐츠들도 재현했다고 전했다.

중국 서비스를 담당한 룽투게임즈의 양성휘 회장은 사전간담회에서 "날개, 배경, 인스턴스 던전(사냥터) 등 원작 '뮤 온라인'의 특징들을 트렌드에 맞게 발전된 콘텐츠로 구현하는데 심혈을 기울였다"면서 "특히 길드컨텐츠 등 다른 게이머들과의 협동·경쟁 콘텐츠에서 큰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준비 했으니 많은 분들이 게임에 접속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박철중 기자 slownews75@gmail.com

박철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