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시사 교육
경희사이버대, 재학생·예비 입학생 위한 학생상담센터 개소
사진=경희사이버대 제공

경희사이버대(총장 조인원)가 재학생 및 예비 입학생들의 만족도 제고를 위해 적극 나선다.

경희사이버대는 지난 4일 서울캠퍼스 네오르네상스관에서 학생상담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윤병국 부총장, 임근욱 기획협력처장, 박상현 교무처장, 김혜영 학생지원처장 겸 입학관리처장, 박원일 총동문회장 등을 포함해 경희사이버대 전 직원이 참석했다. 현판식을 시작으로 ▲인사말 ▲구성원 소개 ▲기념 떡 커팅 ▲경과사항 보고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경희사이버대 재학생 및 예비 입학생들은 학생상담센터를 통해 보다 효과적이고 체계적인 상담을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 이를 위해 센터는 CTI 시스템을 도입해 과학적 분석을 통한 학생 맞춤형 상담을 실시하고, 상담매뉴얼 제작 및 부서 간 정보공유 시스템을 운영한다.

뿐만 아니라 긴밀한 소통(Communication), 학생 성장을 위한 코칭(Coaching), 적극적 협업(Co-work)이라는 '3C 전략'을 통해 학생 만족도 제고하고 정기적으로 상담 사례 공유 및 개선사항을 도출해나갈 예정이다.

개소식에서 윤병국 부총장은 "학생상담센터 개소를 축하하며 재학생 및 예비 입학생을 위한 준비된 상담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이를 통해 학생들의 신뢰를 쌓고 경희사이버대의 이름을 견고히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학생상담센터장을 맡은 김혜영 학생지원처장 겸 입학관리처장은 "학생상담센터는 학생 중심의 대학을 만들기 위한 시작이며 온라인 대학에서는 더욱 중요한 곳"이라며 "학생들이 학교생활에 어려움을 겪을 때 든든하게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며 경희대의 적극적인 협조에 더욱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박원일 총동문회장은 "경희사이버대 총동문회 개소식과 연이어 좋은 소식이 있어 기쁘다. 학생들이 질적으로 우수한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경희사이버대의 2018학년도 1학기 1차 신·편입생 모집을 오는 8일부터 내년 1월 16일까지 진행한다. 고등학교 졸업 이상의 학력을 가진 사람 또는 동등 학력이 인정되는 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전문대 졸업 또는 4년제 대학에 재학하거나 졸업한 자는 2·3학년 편입학도 가능하다.

아울러 대학원의 2018학년도 전기 1차 신·편입생 모집은 오는  8일까지 진행된다. 모집전공은 호텔관광대학원의 ▲호텔외식MBA ▲관광레저항공MBA, 문화창조대학원의 ▲미디어문예창작전공 ▲글로벌한국학전공 ▲문화예술경영전공 ▲미래 시민리더십·거버넌스전공 등 2개 대학원의 6개 전공이다.

국내외 대학에서 학사학위를 취득(예정)한 자 또는 법령에 의해 이와 동등 이상의 학력이 있다고 인정되는 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김상혁 기자 ss0642@naver.com

김상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지금, 이 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生生한 현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