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민병헌 보상선수로 '군필 외야수' 백민기 지명 "잠재력 풍부"
두산, 민병헌 보상선수로 '군필 외야수' 백민기 지명 "잠재력 풍부"
  • 승인 2017.12.05 17: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두산베어스가 롯데 자이언츠와 계약한 민병헌의 보상선수로 외야수 백민기(27)를 지명했다.

백민기는 학동초와 강남중, 성남고, 중앙대를 거쳐 2013년 롯데에 입단했다. 주로 2군에 머물렀으며 2013년부터 3년 동안 1군에서 총 47경기에 나와 타율 0.077(26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2015시즌 중반 군입대 후 전역했다. 

185㎝, 85㎏의 체격을 갖춘 백민기는 기동력이 좋고 센스가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두산은 "팀의 미래를 염두에 둔 결정"이라며 "잠재력이 풍부하고 군 문제를 해결한 백민기를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민병헌은 FA 자격을 얻은 뒤 롯데와 4년 80억원에 계약을 맺었다.

김상록 기자 honjk56@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