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시사 사회
신동욱 "'어금니 아빠' 이영학 신상정보 공개 환영, 사형제도 대안"
사진-유투브 영상, 신동욱 트위터 캡처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경찰의 '어금니 아빠' 이영학(35·구속)씨 신상정보 공개 결정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신 총재는 12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경찰 '어금니 아빠' 이영학 얼굴 등 신상정보 공개, 강력범죄 일벌백계로 환영합니다"며 "금수같은 범죄는 사형제도가 대안입니다"는 글을 올렸다.

이어 "가해자의 인권은 없고 피해자의 인권만 존재하는 문재인 정권 꼴이고 사람이 먼저가 아니라 범죄가 먼저다 꼴이다"면서 "흉악정권의 극치"라고 덧붙였다.

경찰은 이날 중학생 딸의 친구를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사건 피의자인 '어금니 아빠' 이 씨의 얼굴 등 신상정보를 공개하기로 했다. 다만 시신 유기 공범 혐의를 받는 이 씨의 딸(14) 정보는 공개되지 않는다.  만 19세 미만 청소년은 신상정보 공개 대상에서 제외된다.

김상록 기자 honjk56@hanmail.net

김상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칼럼&오피니언
블레이드 러너 2049
[오피니언]
블레이드 러너 2049
'매혹당한 사람들', 일곱 여자와 한 남자의 동거 '소리 없는 욕망의 전쟁터'
[송경원의 영화산책]
'매혹당한 사람들', 일곱 여자와 한 남자의 동거 '소...
제로페스티벌 2017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제로페스티벌 2017
안타까운 '갑질'과 기분좋은 '뇌물'
[감서은의 싱글노트]
안타까운 '갑질'과 기분좋은 '뇌물'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