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시사 교육
경희사이버대, 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와의 대화' 특강 개최
경희사이버대 제공

경희사이버대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래와의 대화'를 주제로 개강특강을 개최했다.

인공지능기술 및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 정보통신기술(ICT)과의 융합을 통해 사회와 경제 전반에 혁신적인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경희사이버대가 지난달 28일 서울캠퍼스 중앙도서관에서 개최한 이번 특강은 변화의 흐름과 동향을 짚어보고, 오는 11월 개최되는 '2017 KHCU 학술제'의 분야별 연구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사전 신청한 재학생과 교수진 등 180여 명이 참석했다.

강의는 학과(전공) 교수들의 주제발표와 페널 토론 및 질의응답 등의 순서로 진해오댔다. 먼저, 호텔·레스토랑경영학과 김혜영 교수는 4차 산업혁명을 맞아 호텔산업에서의 변화와 앞으로의 방향 등을 짚어봤고, 일본학과 오태헌 교수는 4차 산업을 바라보는 일본의 시각과 사회적 변화를 불러일으키는 여러 사례를 소개했다.

김기택 교수(미디어문예창작학과_는 4차 산업혁명을 맞아 변화·발전하는 문학 산업의 현실을, 김지형 교수(한국어문화학과)는 인공지능과 통역 서비스가 발달된 시대에서 차별화된 한국어 교육의 필요성과 앞으로의 미래를 전망했다. 이정민 교수(자산관리학과)는 주거서비스의 질적 변화와 새로운 직업 창출 등이 예상되는 4차 산업시대의 모습과 전략을 이야기했다.

주제발표 이후에는 후마니타스학부 임정근 교수를 좌장으로 패널 토론 및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마케팅·지속경영리더십학과 이준엽 교수, 문화예술경영학과 전한호 교수, 사회복지학부 김주현 교수, 외식조리경영학과 서보원 교수가 토론자로 나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사회적 흐름과 앞으로의 생활 변화에 대한 토론을 진행했다.

질의응답 시간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자녀 교육법', '실질적인 로봇 상용화',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한 생활의 변화' 등 다양한 질문들이 이어졌다.

특강에 참석한 재학생들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하나의 주제로 10개 학과 분야별 전문가의 의견과 사례를 접할 수 있어 유익했다"고 입을 모았다.

임정근 교수는 "다양한 관점에서 4차 산업혁명을 해석하고, 기술이 어떻게 사회 전반에 영향을 끼치는지 고민해보는 자리였다"며 "대학은 직종별로 분석한 사회 변화 흐름을 토대로 미래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고, 직업을 창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행사를 기획한 김혜영 학생지원처장은 "강의는 11월에 개최되는 2017 KHCU 학술제와 동일한 주제로 진행됐다"며 "학술제에 참가하는 학생들에게 이번 특강이 많은 영감과 아이디어를 제공하는 기회가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혁 기자 ss0642@naver.com

김상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칼럼&오피니언
블레이드 러너 2049
[오피니언]
블레이드 러너 2049
'매혹당한 사람들', 일곱 여자와 한 남자의 동거 '소리 없는 욕망의 전쟁터'
[송경원의 영화산책]
'매혹당한 사람들', 일곱 여자와 한 남자의 동거 '소...
제로페스티벌 2017
[인사이드 뷰직페이퍼]
제로페스티벌 2017
안타까운 '갑질'과 기분좋은 '뇌물'
[감서은의 싱글노트]
안타까운 '갑질'과 기분좋은 '뇌물'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고전에서 배운다]
이색(李穡:), 관직의 반열이 자숙하게 함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