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일반
배지현 소속사 "류현진과 열애? 현재 확인 중"

메이저리거 류현진(30, LA 다저스)와 '야구여신' 배지현 아나운서의 핑크빛 소식에 배지현의 소속사가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13일 코엔스타즈는 본보에 "아직 확인된 건 없다"며 "현재 배지현과 연락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스포츠조선은 "류현진과 배지현이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야구를 매개로 만나 자연스레 연인으로 발전해왔다. 현재 정식으로 상견례 한 것은 아니지만 양가 부모님이 결혼을 전제로 한 만남으로 알고 있다고 전해졌다.

두 사람의 만남은 야구팬들 사이에서는 어느 정도 소문이 돌았다. 류현진이 미국 메이저리그로 진출했을 당시 잠깐 '배지현과 사귀는 것 아니냐'고 짐작했던 누리꾼들이 있었다. 늘 배지현이 류현진을 '전담'해 취재했기 때문이다.

2006년 한국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선발투수로 데뷔한 류현진은 신인 최초로 트리플 크라운(신인왕, MVP, 골든글러브)를 수상하며 '괴물'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KBO 통산 98승을 올린 후 2013년 LA다저스로 이적해 5년째 선발투수로 활약 중이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돋보이는 외모와 출중한 야구 지식으로 팬들 사이에서는 '야구 여신'으로 불리는 아나운서다. 2011년 SBS sports(당시 espn)에 입사해 현재 MBC sports plus에서 활동하고 있다.

김상혁 기자 ss0642@naver.com

김상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