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자자, 알고보니 대만의 바둑요정…AI와 팀 이뤄 이창호 9단 꺾어
헤이자자, 알고보니 대만의 바둑요정…AI와 팀 이뤄 이창호 9단 꺾어
  • 승인 2017.06.19 18: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의 '바둑요정' 헤이자자 7단이 인공지능(AI) 지능과 한 팀을 이뤄 이창호 9단을 꺾으면서 그녀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헤이자자는 1994년생으로 호주 브리즈번 출신이며 아버지가 호주 출신이고 어머니가 타이베이 출신인 혼혈이다.
  
4살 때 가족과 함께 대만으로 이주해 6살 때 바둑에 입문했으며 2년 뒤 아마추어 초단이 됐다.
 
2008년 2위로 프로 초단에 입단했다. 그 해 세계 마인드 스포츠 대회에서 8강까지 진출했으며, 이듬해인 2009년에는 광저우 아시안게임 타이완 대표로 발탁됐다.
 
특히 2010년 호주 대표로 제 1회 궁륭산 병성배 준우승, 광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따냈다.
 
특히 데뷔 때부터 미녀 기사로 이름이 알려졌다.
 
한편, 헤이자자는 대만에서 ‘바둑 요정’, ‘미녀 바둑기사’로 유명하다.
  
박홍규 기자 4067par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