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영화
송강호 유해진 류준열 '택시운전사', 8월 개봉 확정…1980년 5월 광주 다룬다
쇼박스 제공

영화 '택시운전사'가 오는 8월 개봉을 확정하고 2차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배급사 쇼박스는 19일 '택시운전사'가 오는 8월 개봉한다고 밝히고 2차 메인 예고편을 선보였다.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공개된 2차 메인 예고편에는 유쾌하고 훈훈한 분위기가 이어지던 중 멀리서 울려퍼진 총소리에 모든 것이 달라지는 모습이 담겼다. 초반의 유쾌한 분위기가 달리 광주를 취재하러 온 위르겐 힌츠페터(피터)를 쫓는 군인들과 이들을 피해 도망치는 만섭 일행의 모습은 광주의 심상찮은 상황을 전해 긴장감을 더한다.
 
이번 예고편에는 조용필의 명곡 '단발머리'가 더해져 더 눈길을 끈다. 1979년에 발표된 '단발머리'는 많은 한국인의 그 시절 감정을 대변하는 노래이기도 하다. 
 
'영화는 영화다' '의형제' '고지전' 장훈 감독의 신작인 '택시운전사'는 송강호, 토마스 크레취만, 유해진, 류준열 등이 출연한다.

남유정 기자 seasons@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주간 베스트 클릭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오피니언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