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시사 사회
[오늘 날씨] 서울·경기·충북 '눈' 최고 3cm…기온 평년 보다 높아

목요일인 12일은 새벽부터 눈발이 날리는 등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울·경기도·강원영서·충청북부에 눈이 내리겠다. 오후에는 전라도를 중심으로 빗방울이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눈은 전날 밤부터 이날 새벽까지 서울·경기·충청북부·서해5도·울릉도·독도 지역에 1㎝ 내외로 쌓이겠다. 12일 밤 강원영서와 제주도산간에는 1~3㎝의 눈이 쌓이겠다. 눈이 아닌 비가 내릴 경우, 5mm 미만으로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기온은 전날(11일)에 비해 조금 오르겠지만 추위는 여전할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8도에서 영상 2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1도에서 9도를 기록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미세먼지는 국외에서 발생한 오염물질이 국내로 유입되면서 농도가 점차 증가하겠다. 이에 따라 강원영서를 포함한 서쪽지방에서 '한때 나쁨' 단계를 보이겠다. 그 밖의 동쪽지방은 '보통' 단계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앞바다에서 0.5~2.5m, 남해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동해앞바다는 1.0~6.0m의 큰 파도가 예상 되는 등 강한 바람과 물결이 지속돼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김견희 기자 kh8000@

김견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광화문 촛불집회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PREV NEXT
여백
오늘의 화보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