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방송
곽현화, 악플러에 경고 "그런 영화 출연에 당연한 결과? 악플에 소송도 당연"
사진=곽현화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곽현화가 자신의 동의 없이 상반신 노출 장면이 담긴 영화를 유료로 배포한 이수성 감독을 기소한 가운데, 이를 비판하며 악플을 다는 사람들에 일침을 가했다.

11일 곽현화는 자신의 트위터에 "인신공격. 욕설댓글이 많네요. 그런 영화 찍었으니 당연한 결과 아니냐, 자업자득이다 그러는데, 악플 썼으니 소송은 당연히 각오하고 있는거겠죠?"라는 글글을 게재했다. 

이어 "악플다신분 지워주시기 바랍니다"라는 경고를 덧붙였다.

한편 지난 2012년 개봉한 영화 '전망 좋은 집'에 출연한 곽현화는 자신의 동의 없이 상반신 노출장면이 포함된 영화를 유료로 배포한 이수성 감독을 무고 및 성폭력범죄의처벌 등 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했다.

하지만 1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16단독은 이 감독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사진=곽현화 트위터 캡처

박홍규 기자 4067park@

박홍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광화문 촛불집회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PREV NEXT
여백
오늘의 화보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