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 관객수 벌써 650만, '사이다 대사'덕분
마스터 관객수 벌써 650만, '사이다 대사'덕분
  • 승인 2017.01.09 12: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터 관객수가 650만명을 돌파했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마스터'는 지난 8일 하루 전국 865개 스크린에서 22만773명을 동원해 누적관객수 651만5천881명을 기록, 박스오피스 2위에 등극했다. 이로써 지난달 21일 개봉한 이 작품은 19일 만에 650만명을 넘어섰다. 

'너의 이름은.'은 전국 947개 스크린에서 33만2천929명을 모아 누적관객수 118만2천248명으로 1위를 차지했다. 할리우드 SF영화 '패신저스'가 3위, 애니메이션 '씽'이 4위, '눈의 여왕3: 눈과 불의 마법대결'이 5위에 올랐다.
 
1위에 오른 '마스터'는 조 단위 사기사건을 쫓는 지능범죄수사대(강동원)와 희대의 사기범(이병헌), 그의 브레인(김우빈)의 속고 속이는 추격전을 그린다. 550만명을 동원한 영화 '감시자들' 조의석 감독 작품이다.
 
특히 극중 사기범 진회장은 물론 그 뒤에 숨은 배후 권력까지 잡으려는 형사 김재명(강동원) 대사들이 '최순실 게이트'의 충격에 빠진 국민 가슴을 시원하게 해준다. “이번 사건 완벽히 마무리해 썩어버린 머리 잘라낸다” “돈 받은 윗대가리들, 그리고 그 윗대가리들, 내가 이번에 싹 다 밀어버릴거거든” 등 '사이다' 대사들이 마스터 관객수 650만 흥행 원동력이 됐다고 볼 수 있다.  

홍정원 기자 mam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