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연예 방송
'도깨비' 육성재 정체 제작발표회때 암시했다? "모든 신에서 놀라고…"
사진=tvN '도깨비' 방송 캡처

'도깨비' 육성재의 정체는 신에 빙의된 인물로 밝혀졌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 도깨비' 12회에서는 유덕화(육성재)의 정체가 공개됐다.
 
그동안 절대신의 면모를 드러냈던 덕화는 저승사자(이동욱)와 김신(공유)에게 "신은 그저 질문하는 것일 뿐. 운명은 내가 던지는 질문이다. 답은 그대들이 찾아라. 이 아이와의 작별인사도 그대들이. 그럼 난 이만"이라고 말한 후 쓰러졌다. 이후 다시 깨어난 덕화는 장난기 넘치는 모습을 보이며 다른 사람이 된 것 처럼 행동했다. 덕화는 절대신이 아니라 신에 빙의된 인간이었던 것이다.
 
육성재는 '도깨비' 방송에 앞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도깨비와 저승사자의 사이에서 중간 역할을 잘 해주고 있다"고 설명한 바 있다.
 
또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인다. 모든 신에서 놀라고, 여기저기 다 나타나서 삼촌들을 약 올린다"고 덧붙였다.

박홍규 기자 4067park@

박홍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광화문 촛불집회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인터뷰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PREV NEXT
여백
오늘의 화보
PREV NEX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