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 육성재 정체 제작발표회때 암시했다? "모든 신에서 놀라고…"
'도깨비' 육성재 정체 제작발표회때 암시했다? "모든 신에서 놀라고…"
  • 승인 2017.01.09 08: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도깨비' 방송 캡처

'도깨비' 육성재의 정체는 신에 빙의된 인물로 밝혀졌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쓸쓸하고 찬란하神 도깨비' 12회에서는 유덕화(육성재)의 정체가 공개됐다.
 
그동안 절대신의 면모를 드러냈던 덕화는 저승사자(이동욱)와 김신(공유)에게 "신은 그저 질문하는 것일 뿐. 운명은 내가 던지는 질문이다. 답은 그대들이 찾아라. 이 아이와의 작별인사도 그대들이. 그럼 난 이만"이라고 말한 후 쓰러졌다. 이후 다시 깨어난 덕화는 장난기 넘치는 모습을 보이며 다른 사람이 된 것 처럼 행동했다. 덕화는 절대신이 아니라 신에 빙의된 인간이었던 것이다.
 
육성재는 '도깨비' 방송에 앞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도깨비와 저승사자의 사이에서 중간 역할을 잘 해주고 있다"고 설명한 바 있다.
 
또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인다. 모든 신에서 놀라고, 여기저기 다 나타나서 삼촌들을 약 올린다"고 덧붙였다.

박홍규 기자 4067par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비에스투데이(주)
  • 제호 비에스투데이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한국프레스센터 14층
  • 대표전화 02-734-8131
  • 팩스 02-734-7646
  • 등록번호 서울 아 03833
  • 등록일 2015-07-21
  • 발행일 2015-08-31
  • 발행인 안병길
  • 편집인 이주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홍규
  • Copyright © 2018 BSTODAY - 비에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bstoday.kr
ND소프트